한겨레에서 역시나 좌파성향매체답게 친중성향을 보이는 현실을 보니.. 기사 자체가 정말 대책이 있는 애들이 쓴 기사인가 싶습니다.한국의 미국편중외교는 당연한 형태의 국제정치적인 형태나 다름이 없습니다. 당연한거 아닐까요? 중국은 북괴의 존재가 그들의 강력한 성장이나 영구적으로 미국의 압력을 최소화하기 시키기위한 완충지대로 북괴의 존재는 중국으로서는 중국의 팽창주의가 동아시아에서 안착적인 영향과 활동선이 구축될때까지도 필요한 존재입니다.

그런데 한국으로서 미국편중외교가 비난 받아야할 문제일까요? 당장 한국이 왜 미국편중외교가 될수밖에 없는지는 한중현재의 민족주의적 갈등에서도 잘 나타납니다. 뭘믿고 우리가 왜 중립적 외교를 취해야한다는 헛소리를 기사로 실었는지는 개인적으로 언론사의 정치성향을 잘 보여주는 형태가 아닌가 합니다. 한국이 미중패권싸움 소위 신냉전의 원래 당사국도 아닌데 당사국이 된다라는 식의 기사는 얼마나 무지몽매한 정도가 우물안 개구리 상황인지 보여주는 극단적인 사례가 아닌가 합니다.

관련기사.


한국이 아무리 중국외교에 힘을쓴다고해도 이런 정치적 사항에서는 중국은 지금과 같은 상황을 지속할것입니다. 변하는게 없는 문제라는 사항이라는 것입니다. 당연하겠죠. 완충지대를 잃고 바로 단 몇시간 거리에서의 서방형 군대들을 마주하고 싶지 않은게 중국입니다. 서해와 남해(동지나해)-남지나해에서 한국-미국-일본의 서방형 해군들의 활동을 하지 못하고 훈련조차도 거부하여 EEZ고 영해개념이고 없이 중국 해군이 활동해야한다고 생각하는 중국입니다.

한국이 제3세계에 있어도 서방과의 사소한 연계만으로도 그들에게는 반발의 대상이자 적개의 대상입니다. 아니 한국이 중국의 속국형태의 절대적 예속형태가 아니라면 그들에게는 한국의 모든 행동이 반발과 적개의 대상입니다. 그걸 잘 보여주는것이 오늘날 한국과 중국이 겪고 있는 민족주의적인 영토-역사-고고학의 분쟁입니다.

당장의 한중갈등분쟁만으로도 우리가 왜 미국편중외교가 할수밖에 없는지 뻔한 상황임에도 이런 기사를 쓴다는건 정말 비현실적인 국제정세를 보고 있다는 것을 대변하는 사항이 아닐까요? 우물안 개구리식이라고 봐야할지 아니면 결국 한국 좌파들의 전형적인 반미주의에서의 대항마로 있는 민족말살을 추진하고 있는 중국에게 친중성격으로서의 반미주의 정당화의 논리인지는 분명히 봐야할 것으로 생각합니다.

암만 중국외교를 했다할지라도 이번 사태나 천안함 사태에서의 중국의 철저한 북괴 감싸기의 결과물은 피할수 없는게 현실이라는걸 어떻게 하면 알지 참 의문스럽네요..
Posted by 잡상다운족

댓글을 달아주세요


BLOG main image
http://blog.livedoor.jp/shyne911/ 로 2016년 12월 18일부터 본진권한이 넘어가게 되었습니다. by 잡상다운족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270)
일반게임잡상 (178)
드라마/영화/애니 잡상 (875)
에로게 및 성인 잡상&리뷰 (544)
히로인과 캐릭터들에 대한 잡상 (300)
밀리터리 잡설 (877)
도서평론 (71)
개인푸념과 외침 (183)
사이트 링크와 사이트 평론 (592)
여러가지 잡상 (650)
Total : 1,332,937
Today : 171 Yesterday : 3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