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8월 24일..= KBS 역사저널 그날 특선앙코르=에서 임진왜란을 역사왜곡현장을 우리는 보고 있습니다. 


네.. 칠철량해전은 장엄하게 싸우다 패배한 전투라고 합니다. 

원균은 권율이 육군장수인데 도원수가 육군이라서 해군전략도 모르고 육군지휘룰 받으니까 출전했다가 당한거래요. 

원균도 무리한걸 알고 안나가려고 했대요.


불멸의 이순신때부터 원균맹장론+칠천량해전 왜곡 드립질치는걸 보면서도 어처구니가 없었다지만.. 그걸 반복하는 KBS의 수준은 뭐라고 평가를 해야하는지 전 모르겠군요. 


칠천량해전이 무슨 싸우다가 패배했나요? 저만 역사 잘못 알고 있는건가요? 분명히 원균이 전략도 없이 적의 소규모 야습에 놀래서 싸우지도 않고 튀는 바람에 아군 전력이 와해되어서 스스로 자멸한 해전이 바로 칠천량해전 아니었던가요? 소규모 아군만이 싸우다가 패배했을뿐이고요? 그런데 왜 역사학자씩이나 계시는 저 = KBS 역사저널 그날 특선앙코르=에선 칠천량해전이 마치 일본수군의 엄청난 공격에 패배한것인양 말을 해놓는지 모르겠네요.


두번째로 부산포공격 관련해서도 원균 스스로가 된다고 상소를 여러차례 올린 이유가 이순신과 무조건 반대를 위해서였고 막상 자신이 통제사가 되니까 안될것 같고 계속되는 전투기피를 함으로서 생기는 문제 아니었던가요? 그러니 조정에서는 원균의 상소를 근거로 원균을 압박한것이고 게다가 도원수 권율은 전투를 회피하고 기피하는 예하부대 지휘관을 처벌한거 아닙니까? 지금으로보면 해군작전사령관이 해전을 기피하고 자리보전만 하는걸 합참의장이 처벌한것인데 이게 언제부터 육군밖에 모르는 도원수의 무리한 명령과 처벌이라고 왜곡이 되는지 정말 이해가 안됩니다.


일본한테 당한거니 한민족 역사상 최악의 매국노중 한명이라고 불려도 할말이 없는 원균을 옹호하고 싶을까 싶군요.


KBS..가지가지하십니다. 저딴 역사왜곡질 하려고 소중한 수신료 운운하시남요?

Posted by 잡상다운족

댓글을 달아주세요

  1. 행인1
    2014.08.26 17:3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런 자들이 국방장관을 도덕선생으로 뽑자고 하죠

    신립이 조령을 포기 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처녀귀신의 조언때문이라고 조롱하던게 기억에 있을 정도 입니다.
    오죽하면 고니시(?)가 행운이 따랐다고 할 정도인 달천전투를 알고도 죽을 자리를 피하지 않았던 신립은 모멸의 전설을 만들고, 삼족이 멸해도 시원치 않을 원균은 더럽게 오래 살은 선조의 총애로 이리 질긴 날파리가 붙는지 모르겠습니다.
    • 2014.08.26 23: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야사를 맹신하는 언급은 당황스러웠죠. 저도 가끔가다 보게되다보면..참..
  2. 지나가던과객
    2014.08.26 20:0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원균이 장렬하게 전사한 것도 아닌데 저런 소리를 한단 말입니까?

    거참, 아무리 박통이 충무공 신격화 시켰다고 해서 박통을 까지 않고 충무공을 까고 있다니.......

<< PREV : [1] : [2] : [3] : [4] : [5] : [6] : [7] : [8] : [···] : [18] : NEXT >>

BLOG main image
http://blog.livedoor.jp/shyne911/ 로 2016년 12월 18일부터 본진권한이 넘어가게 되었습니다. by 잡상다운족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270)
일반게임잡상 (178)
드라마/영화/애니 잡상 (875)
에로게 및 성인 잡상&리뷰 (544)
히로인과 캐릭터들에 대한 잡상 (300)
밀리터리 잡설 (877)
도서평론 (71)
개인푸념과 외침 (183)
사이트 링크와 사이트 평론 (592)
여러가지 잡상 (650)
Total : 1,313,905
Today : 83 Yesterday : 1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