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군 하면 우리 한국에서도 문제도 있지만 권위주의 문제는 이미 폐쇄적인 조직이자 관료조직에서 볼수 있는 권위주의 문제는 사실 한국사회에서 서열인식 사회적 문제와 함께 있어왔습니다. 유교주의에서의 이를 부채질한것도 사실이죠. 그 때문에 사실 한국군이라는 군대라는 철저한 상하복명의 계급주의 사회조직의 집단에서의 권위주의 해소 문제는 정말 항시 비판으로 제기되어왔고 오늘날에도 그러한게 현실입니다.(실제로 임무형 전술 관련해서의 각 대령급의 석사학위등의 논문에서 공개기간때보면 하나같이 문제로 지적한게 권위주의라는 사실만봐도 이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는 뻔한게 아닐까 하네요.)

뭐 그런 권위주의 해소에 의미있는 모습이 있다면 이미 한 4개월이 지난 기사이지만.. 저는 그때 이 기사를 보고도 왜 조용한지의 여부는 개인적으로 의문이더군요. 나름 의미있는 탈권위화에의한 변화추구의 모습인데도 말이죠.

[Why] 군대에서 병장이 말했다 "김 이병, 늦으면 큰일 나요"
2작전사 부사령관 정두근 중장의 '존댓말 철학'


정말 이런 문제에 관심이 없다면 국방개혁이나 변혁이라는 이야기를 꺼낼 자격이 없는거 아닐까요?
Posted by 잡상다운족

댓글을 달아주세요


BLOG main image
http://blog.livedoor.jp/shyne911/ 로 2016년 12월 18일부터 본진권한이 넘어가게 되었습니다. by 잡상다운족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