왠만해서 트랙백할 만큼의 논쟁이 아니라서 트랙백안하고 댓글다는 사람들은 뭐 죄다 병신으로 아는지요? 블레이드님?저도 트랙백으로 반박합니다.(거친문장 수정했습니다.)

블레이드님. 근본적으로 무기체계부터해서 당시의 전술적 상황 그 전략에 대한 인식 무기체계에 대한 인식등에 대해서 등한시하는거 자체가 넌센스적인 전쟁사 드립질입니다. 보니까 뜨고 싶어서 고의적으로 자존심드립질하나본데.. 당신이 말하는 학계라는 그 학계를 구성하는 사람들이 이런 수준이면 우리나라 한국전쟁 관련해서의 연구수준이 얼마나 외국의 전쟁사 연구하는 학계보다 수준이하라는걸 보여주는 사실입니다.

관련기사.


덧글에 맞춰 정신없이 올리다 보니 정리에서 빠졌던 것이 있네요. 문제를 제기한 당사자들은, 애초부터 그랬겠지만, 구체적인 내용에는 별 관심이 없는 듯하니 관심 있는 사람만 살펴보세요. 맨 처음 나온 질문과 관련되는 건에 이승만이 정말 북진통일할까봐 무기 제공을 꺼렸다는 점입니다. 그래서 탱크도 제외되었다고 했는데, 그러면 셔먼의 제공이 이 문제에 걸리지 않느냐는 겁니다.

여기서 ‘방어용 무기’를 강조하다보니 이게 대전차포로 몰려갔습니다. 그래서 이후로 ‘제공하기 어려운 최신형 빼고 T34를 파괴할만한 대전차포 없었다’가 강조됩니다. 그래서 원래 의식했던 것이 셔먼의 주포라고 했고, 그런데 일단 셔먼이 들어가면 ‘T34 파괴’는 일단 되는데, 그러면 공격용으로 사용이라는 점이 걸리지 않느냐가 됩니다.

답변.


그런데 무기가 공격용이냐 방어용이냐는 점부터 시작하면 또 기다렸다는 듯이 말꼬리잡기가 시작될 수 있으니 일단 본질적인 측면부터 강조합니다. 여기서 문제의 핵심은 셔먼 제공이 이승만의 침략야욕을 자극할 수 있느냐입니다.

저는 아니라고 봅니다. 셔먼은 탱크의 3대요소 중 화력과 기동성은 그런대로 평가 받는 반면 장갑이 수준이하입니다. 이 점은 625 상황에 대입시켜보면 셔먼을 앞세운 전쟁 개시라는 그림이 잘 안나옵니다.

답변


일단 질적으로 문제가 됩니다. 공격측 탱크는 일단 자신의 모습을 노출시키지 않을 수 없으니 이율배반적이게도 적의 포격을 받았을 때 견딜 수 있는 장갑이 중시됩니다. 여기서 셔먼은 낙제점이죠. T34의 85밀리포를 비롯해서 북한의 대전차화기에 견딜 능력이 없습니다.

여기에 물량의 문제가 있습니다. 미국은 이런 약점을 풍부한 물량으로 극복했는데, 국군의 경우 미국 마음대로 물량을 제한할 수 있습니다. 즉 침공에 필요한 물량을 안주면 됩니다. 탱크 숫자가 비슷하기만 해도 그 질 떨어지는 셔먼을 앞세워 전쟁을 일으킬 정도로 이승만이 정신나간 사람은 아닌 걸로 압니다.

반면 방어용으로 쓰면, 미리 은폐,엄폐 되어있는 곳에서 모습이 드러난 적탱크를 쏘는 상황에서는 일단 기본적인 역할을 됩니다. 즉 대전차포로서의 역할은 충분한 셈입니다. 즉 셔먼은 공격에는 부적합하고 방어 기능은 그런대로 쓸만하니 미국의 입장에서는 딱 알맞은 성능을 가진 셈이죠.

답변


그리고 한가지 더. 미국이 탱크 제공을 하지 않은 것은 한반도 지형이 운용에 적합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이건 변명이 안되는 것 같네요. 중동부전선은 그런대로 이 논리가 맞아가지만 정작 중요한 수도 서울이 있는 서부전선에는 탱크운용이 충분한 개활지가 있습니다. 국군조차도 의정부 방면으로 북한이 탱크전력을 투입해 공격해온다는 것을 깨닫고 있었습니다. 물론 이렇게 말하면 당시 미군 관계자는 모두 또라이였다고 하겠지만.

어제 황당한 상황이 벌어져 노파심에 다시 한번 적습니다. 블로그 주인 조차도 이게 누가 누구에게 답을 하는지 모르는 상황이니 착각은 충분히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이곳 구조가 토론에 적합하지 않은 구조라는 말도 있네요.

답변


그래도 좀 황당하네요. 보아하니 미연시 등은 자신의 말과 행동, 정황, 제가 알아본 내용등을 종합해본 결과 이런 일이 한두번이 아닌 것 같데요. 그런 사람들이야 일부러 오해 유도하려고 정신없이 덧글 올리는 거니 그러려니 하지만, 여기서 오래 활동한 사람이 제대로 확인도 안하고 그런 유도에 말려들었다는 것이 의외네요. 덕분에 당사자는 쓸데없는 감정소모하고 지켜보는 분들 역시 쓸데없이 남을 배신자로 모는 내용을 본 셈이 되었습니다. 애꿎은 다른 사람이 이런 실수를 하지 않기를 바라서 당부 드립니다.
그리고 부작용 많은 덧글논쟁 계속하는 이유는 그래도 제가 틀린 것도 잡아내고 배우는 것도 있어서 그럽니다. 사실 블로그 하는 이유 중 하나가 이거 아닌가요? 저는 일단 제가 아는 원칙에 충실하렵니다.


답변


Posted by 잡상다운족

댓글을 달아주세요


BLOG main image
http://blog.livedoor.jp/shyne911/ 로 2016년 12월 18일부터 본진권한이 넘어가게 되었습니다. by 잡상다운족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