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지에서 일하고 양지를 지향(指向)한다.


전 이 말의 뜻을 정말 대한민국 정치인들이 되세기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현재 국정원의 언급인..



자유와 진리를 향한 무명(無名)의 헌신


이 말을 함께요.. 박근혜 행정부 이래로 야당인 새천년민주연합과 정보기관간의 갈등은 굉장히 노골적으로 심해졌습니다. 거의 목적이 정치인들의 개인 퍼포먼스를 위해서라는게 보통의 모습의 결과입니다. 그리고 국익적으로 얻는게 없습니다. 이 것은 정보기관의 무력화를 뜻하죠. 이는 국가안보에 매우 심각한 문제를 낳을수 밖에요.


미국의 수많은 정보기관의 문제가 나올때 정치권과 갈등을 빚지만 한국처럼 이렇게 공격적이지 않습니다. 그것은 정보기관의 무력화가 한번 진행되면 쉽게 다시 극복하는게 어렵다는걸 알기 때문이죠. 지금 미국 대선의 공화당의 모 병신새끼의 모습과 같다 이겁니다. 한번 그짓거리하면 이걸 다시 제대로 잡는데에는 그만큼 어려운게 정치라고 하죠.

다른 분야이긴 하지만 아청법의 사례에서도 이미 그것을 볼수 있는게 사실입니다. 천안함 폭침사태때는 이미 그 혼란이 국가내부분열의 혼란까지가서 그 논란을 더했지요. 결국 진실은 승리했지만 아직까지도 그들은 끊임없이 진실을 왜곡하고 전사자들과 순직자 46인을 모욕하며 생존자들을 모욕하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자기들이 국가의 표현의 자유를 위한다는 이야기를 태연스럽게 합니다. 정작 표현의 자유를 모욕하고 훼손하면서요.


http://sseeman.egloos.com/11177140


http://ddte.egloos.com/1134648


http://kuksism.egloos.com/1417796


이 두개의 포스팅을 정말 추천하고 싶군요. 이번 문제가 얼마나 건드리면 안되는 사이버전의 문제였는지를 볼수 있는 것이니까요. 


Posted by 잡상다운족

댓글을 달아주세요

  1. deokbusin
    2015.07.24 16:0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다른 기사를 보면 2년 전에 미국이 일본과 호주를 포함하는 사이버 안보 협력체제에 한국 참여를 권유했었는데, 한국에서 부정적인 반응이 나왔다는 군요. 그래서 미국이 제공하는 사이버 전쟁 관련 정보를 제대로 공유하지 못하는 것은 물론 미국산 관련 프로그램이나 장비도 즉시 조달이 아니라 6개월 가량 지체해서 구할 수 밖에 없다고 합니다.

    더 어처구니 없는 건, 미국의 권유에 부정적으로 반응한 이유가 중국 눈치를 봐서라고...


    아니, 사이버 안보 협력은 주한미군의 사드 배치 이상으로 중국이 딴지를 못 걸사항인데 말입니다. 당장 중국발 한국 인터넷사범만 상당한 숫자라는 걸 감안하면, 도대체 국방부나 외교부의 누구가 저런 멍청한 결정을 한 건지 답답합니다.
    • 2015.07.24 16: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박근혜 행정부의 친중정책이 얼마나 무지몽매에서 시작하고 있는지를 보여주는 대목이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말이 좋아 정치외교는 미국 경제는 중국이지.. 박근혜 행정부가 지금까지 해온 외교전략을 보면 책봉과 조공 안받친게 용하다고 평가를 해야할 지경이니까요.


BLOG main image
http://blog.livedoor.jp/shyne911/ 로 2016년 12월 18일부터 본진권한이 넘어가게 되었습니다. by 잡상다운족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270)
일반게임잡상 (178)
드라마/영화/애니 잡상 (875)
에로게 및 성인 잡상&리뷰 (544)
히로인과 캐릭터들에 대한 잡상 (300)
밀리터리 잡설 (877)
도서평론 (71)
개인푸념과 외침 (183)
사이트 링크와 사이트 평론 (592)
여러가지 잡상 (650)
Total : 1,312,830
Today : 55 Yesterday : 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