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예고편 갖고 왈가불가하는건 섯부른 판단이지만.. 우선 예고편 자체만을 보고 이야기를 해보려고합니다. 사극영화들이 이제 여러 유명배우들과 함께 나올 예정이지만.. 전 다른것들에 대해서 별로 기대를 안하고 있습니다. 오로지 명량! 이것뿐입니다!!! 나머지는 그냥 좆까! 이런 입장이라서요. 그렇기 때문에 정보하나하나에 민감해지긴하는데..


 


메인예고편이 떴습니다. 그런데.. 언급 대사중에 이런 말이 있더군요.



적선이 2백여척이고 무려 1만명이 죽었다라는 이야기는 전자는 명량해전때 일본수군 전투함들만의 기준의 언급이고 후자의 1만명은 바로 당시 조선수군의 총병력에 근접하는 칠천량해전에 대해서 이순신에게 이야기하는 대사로 추정이 되는데.. 문제는.. 다들 알다시피.. 칠천량해전에서 조선수군은 1만명이 죽지 않았다는 겁니다.


칠천량해전에서 조선수군은 원균이 앞장서서 도망치기 바빠서 죽은 사람이 저런 수요도 안나온다는건 당시 조선 조정도 알고 있었습니다. 게다가 나중에 명량대첩이후에 조선수군이 재건되는데 있어서 전력 대부분이 바로 이 도망갔던 전력들이 재집결해서 나온 전력이라는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개인적으로 아마 이 대사 언급부분에서 제가 보기에는 원균미화론 문제 나올것 같다라는 생각이 듭니다. 물론 칠천량해전 직후에 조정이 다 죽었다라는 선전관 김식의 보고때문에 저렇게 판단했을수도 있지만.. 제가 알기로는 선전관 김식의 보고를 제외하면.. 알고 있었던 문제로 알아서요.





영화에서 조선수군이 갑옷을 대부분 착용하고 있는데 아마 조선역해전도(朝鮮役海戰圖)등을 많이 참고한것으로 보입니다. 물론 기록적으로도 수군이 갑옷을 육군보다 오랫동안 유지했다라고 알고 있어서 말이죠.


아무튼.. 요 문제가 걸려서 한번 이미지 겸해서 포스팅을 해봅니다. 그런데 영화가 아무래도 인물설정에서  김경진 작가의 =격류=나 =임진왜란=의 명량해전 부분을 많이 참고한 모습이 강한듯 하더군요.


Posted by 잡상다운족

댓글을 달아주세요

BLOG main image
http://blog.livedoor.jp/shyne911/ 로 2016년 12월 18일부터 본진권한이 넘어가게 되었습니다. by 잡상다운족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270)
일반게임잡상 (178)
드라마/영화/애니 잡상 (875)
에로게 및 성인 잡상&리뷰 (544)
히로인과 캐릭터들에 대한 잡상 (300)
밀리터리 잡설 (877)
도서평론 (71)
개인푸념과 외침 (183)
사이트 링크와 사이트 평론 (592)
여러가지 잡상 (650)

최근에 받은 트랙백

Total : 1,360,385
Today : 81 Yesterday : 198